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매거진 > 이야기



About Veneer

무늬목에 대해 어디까지 알고 있는가?







가구와 가까이 지내다보면 나무란 존재는 우리에게 얼마나 큰 선물인지 새삼 놀라는 날들이 있다.

우뚝 솟은 나무는 그 자체로도 시원한 그늘이 되어주고, 의자 위에 앉아 편히 쉴 수도 있고

테이블 위에서 맛있는 식사를 할 수 있게 해주며 밥을 떠먹는 숟가락도 되고 도마도 되었다가

드라마틱하게는 아주 얇게, 또는 아주 곱게 가루가 된 후 새로운 자재가 되기도 한다. 나무는 아낌없다.










나무에서 무늬목 상판이 되기까지의 과정


업소용 가구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무늬목’ 은 간단하면서도 복잡한 공정들이 필요하다. 나무를 모래알처럼 아주 곱게 갈아내어 접착제와 배합해 높은 압력을 주어 만든 판이 바로 흔히들 ‘엠디’ 라고 부르는 MDF이다. 이 판 위에 나무를 가다랑어포 같이 아주 얇게 깎은 것을 얹어 접착제와 열로 눌러 붙이면 ‘무늬목’ 이 만들어진다.







다양한 종류의 무늬목이 주는 분위기
 
세상에는 다양한 종류의 나무가 존재하듯이 무늬목의 출발은 원목이기에 그 종류도 무궁무진하다.
최근에는 인조무늬목까지 나오고있으며 같은 나무를 어느방향으로 가공했는지에 따라서도 무늬가 달라진다.
또한 원색계열의 무늬목에는 조색도 가능해 분위기의 변화를 줄 수 있다.







결국, 무늬목


무늬목의 베이스가 되는 MDF는 그 성질이 질기지 않아 타공을 하거나 곡선을 만들기가 막힘이 없어 여러 형태의 가구들을 제작할 수 있다. 또한 원목들은 수축, 팽창을 하기 때문에 오래 사용하다보면 갈라지거나 터지는 현상이 생긴다.이와 달리 무늬목은 갈라지거나 터지는 현상없이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어 특히나 상업용 가구로 적합하다.

나무의 무늬를 일정하게 붙여 제작하다보니 원목 특유의 자연스러움과는 멀고표면이 긁혔을 때 하얗게 올라오는 것을 단점으로 볼 수 있다. 하지만 무늬목은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만들 수 있다.





깔끔한 느낌을 내고 싶다면 무늬가 튀지않으면서 부드러운 느릅나무나 에쉬 원색계열을 추천한다. 반면 중후하면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내고싶다면 월넛이나 티크같은 진한 브라운계열의 무늬목을  추천하며 테이블 엣지마감에 가공을 추가한다면 굳이 비싼 대리석을 사용하지 않아도 충분히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를 완성할 수 있다.




맨위로